최종편집일: 2021.1.27 수 15:21
> 뉴스 > 뉴스 > 신공항
     
경북도, 신공항 밀양유치 마지막 피치 올려 !
2010년 09월 20일 (월) 10:04:42 DGN webmaster@dgn.or.kr
- 시·군 부단체장 신공항 추진업무 직접 관장 -

□ 경상북도는 금년 내에 영남권 신국제공항 밀양유치를 목표로 10월과 11월 2개월간 대대적인 분위기 조성을 위해 두 팔을 걷어 붙였다.

○ 지난 8. 26일 김관용 도지사를 비롯 23개 시장․군수가 영남권 신공항 밀양유치를 위한 결의문을 채택한데 이어, 9. 16일부터는 시․군 부단체장이 신공항 추진업무를 직접 관장키로 하는 등 막바지 여론몰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 막바지 분위기 조성의 일환으로
○ 추석 귀성객들을 대상으로 고속도로 T/G, 터미널, 기차역, 휴게소 등의 홍보를 시작으로 각종 기관․단체를 주축으로 한 모든 행사, 지역축제 등에서 적극적인 홍보활동을 전개키로 했다.

○ 또한 재경 출향인사 600여명에게 밀양 신국제공항 유치를 위한 홍보물 발송하는 등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 10월부터는 수도권지역의 지지기반을 더욱 강화해 나가기 위해 서울지역의 기차역, 터미널, 공원 등 다중집합장소에서도 적극적인 홍보․서명 운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김관용 경북도지사는
○ 영남권 신국제공항 밀양유치를 위한 마지막 분위기 조성의 중요성을 강조,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한 지지기반 강화와 공감대 확산을 위해 국토해양부 입지결정시까지 적극적인 홍보․서명 운동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 홍보효과 극대화를 위해 홍보, 서명실적이 우수한 시․군에는 인센티브를 부진한 시군에는 국도비 차등지원을 약속하는 등 강력한 추진의지를 밝혔다.

○ 또한 “영남권 신공항 밀양유치 만이 우리지역 발전을 보장 받을 수 있는 유일한 길”임을 강조하며, 전 도민 및 각종 언론에서도 최선을 다해 신공항 밀양유치 분위기 조성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DGN의 다른기사 보기  
ⓒ DGN(http://www.dgn.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DGN 우)42020 대구시 수성구 동대구로 390, 1502호(범어동, 범어타워) TEL: 053)751-3657 | FAX: 053-759-3657
등록번호 : 대구 아 00019 | 등록일자 : 2008년5월13일 | 발행·편집인 : 박연찬 | 청소년보호정책 담당자 : 박연찬
Copyright 2008 by DGN. DGN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mail to webmaster@dg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