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2021.12.3 금 13:42
> 뉴스 > 독자세상 > 미담과 선행
     
성준제 성피부과의원 대표원장 대구 아너 소사이어티 191호 회원 가입
2021년 10월 26일 (화) 17:25:27 DGN webmaster@dgn.or.kr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김수학)는 26일, 구미 원평동 소재 성피부과의원에서 김수학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및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준제 성피부과의원 대표원장의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가입식을 개최 했다고 밝혔다.

대구에서 태어난 성준제 원장은 경북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 후 서울국립중앙의료원에서 인턴·레지던트를 하며 피부과 전문의로 실력을 쌓고, 1995년 말 구미에서 성피부과의원을 혼자 개원한 이래 꾸준히 성장하여 현재 대구·경북권에 가장 큰 피부과를 운영하고 있다.

성준제 원장은 사회공헌에도 열심이다. 경북의대, 영남의대, 순천향의대, 금오공대 등 지역 대학과 구미시 장학재단에 발전기금과 장학금을 기부하였고,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UNICEF, 사회복지시설(아동양육시설) 등에 성금과 물품을 꾸준히 기부해왔다.

2001년부터 김천교도소, 김천보호관찰소의 모범수와 출소자를 대상으로 문신제거 및 흉터치료를 무료로 지원하며 출소자들의 재활을 돕고 있고, 2016년부터는 구미경찰서와 협약하여 문신 제거 및 의료지원이 필요한 청소년에게 도움의 손길을 내밀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성준제 원장이 나눔에 대한 각별한 마음을 갖게 된 계기가 있다. 의과대학 본과시절 아버지의 사업부도로 갑작스럽게 가정형편이 어려워져 가정교사를 하면서 학교를 다니며 힘들게 공부했다. 그 후 어떤 계기로 장학금을 받게 되었는데 금액 자체가 큰 금액은 아니었지만 당시 어렵게 학업을 이어오던 입장에서는 큰 격려와 고마움으로 다가왔고, 훗날 내게도 여유가 생기면 학비로 어려움을 겪는 학생들을 꼭 도와줘야겠다는 마음을 먹게 되었다고 한다.

성준제 원장은 힘들게 공부하던 학창시절 받은 장학금의 고마움을 기억하면서 “사회에서 받은 것은 꼭 필요한 이웃에 환원해야 한다는 철학에서 그동안 꾸준한 나눔을 실천해 왔다”며, “저의 아너 소사이어티 가입이 현재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과 이웃 분들에게 작은 희망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며 대구에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이 더 많이 늘어나 나눔의 물결이 계속 이어졌으면 한다”고 밝혔다.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사회지도층이 사회문제에 관심을 갖고 나눔 운동에 참여, ‘노블리스 오블리주’를 실천할 수 있도록 만든 개인고액기부자들의 모임으로 1억원 이상 기부 또는 5년간 매년 2천만원씩 기탁 할 경우 회원으로 가입할 수 있다.

전국에는 2,600여명의 회원이 함께 하고 있으며, 대구에서는 191명의 회원이 함께하고 있다.
DGN의 다른기사 보기  
ⓒ DGN(http://www.dgn.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DGN 우)42020 대구시 수성구 동대구로 390, 1502호(범어동, 범어타워) TEL: 053)751-3657 | FAX: 053-759-3657
등록번호 : 대구 아 00019 | 등록일자 : 2008년5월13일 | 발행·편집인 : 박연찬 | 청소년보호정책 담당자 : 박연찬
Copyright 2008 by DGN. DGN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mail to webmaster@dg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