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2021.1.20 수 19:50
> 뉴스 > 문화·예술·스포츠
     
하회세계탈박물관, 세 번째 안동하회탈판화전 2021년 2월까지 연장.
2020년 12월 21일 (월) 18:54:40 DGN webmaster@dgn.or.kr
   
경북 안동 하회마을 초입에 위치한 하회세계탈박물관은 세계유산 활용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11월 2일부터 특별전시실에서 ‘세번째 안동하회탈판화전’을 개최중이다. 6명의 작가가 하회탈별신굿탈놀이를 관람하고, 저마다의 느낌으로 해석한 판화에 하회탈 특유의 해학과 익살스러움을 더했다.
작가 강행복, 김상구, 민경아, 박재갑, 정승원, 정혜진이 이번전시에 참여하였다. 당초 12월 31일까지 예정이었으나, 2021년 2월까지 전시기간을 연장하여, 더 많은 사람이 관람할 수 있도록 하였다.

김동표 하회세계탈박물관장은 “코로나19로 인한 어수선함 속에서 어렵사리 올해도 판화전을 준비하였으며, 작가들의 열정과 섬세한 손끝에서 태어난 작품이 관람객을 기다린다”고 전했다.
DGN의 다른기사 보기  
ⓒ DGN(http://www.dgn.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DGN 우)42020 대구시 수성구 동대구로 390, 1502호(범어동, 범어타워) TEL: 053)751-3657 | FAX: 053-759-3657
등록번호 : 대구 아 00019 | 등록일자 : 2008년5월13일 | 발행·편집인 : 박연찬 | 청소년보호정책 담당자 : 박연찬
Copyright 2008 by DGN. DGN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mail to webmaster@dg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