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2020.10.25 일 18:39
> 뉴스 > 뉴스 > 교육
     
경북형 고교학점제, 공유 학습 공간‘나누다(÷)클래스’시범 운영
2020년 08월 06일 (목) 17:11:56 DGN webmaster@dgn.or.kr
배움도 공유 시대, 나눔과 성장의 경북 고교학점제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고교학점제 안착과 일반계고 학생에게 배움, 나눔, 성장의 선순환 지원을 위한 공유 학습 공간‘나누다(÷)클래스’구축 지원에 나선다고 6일 밝혔다.

이를 위해 도내 4개 고교를 선정해 오는 9월부터 시범 운영을 한다. 고교학점제 선도지구 지원 사업 참여학교와 협력 우수교 중에서 선정하며, 최종 선정된 학교는 2,000여만 원의 예산을 지원한다.

경북교육청은 올해 고교학점제 선도지구 지원을 위해 19억 원을 투입해 미래 고교교육의 혁신을 이끌 선도 학교를 육성하고 있으며, 교육과정 다양화에 따른 교과 기본 학력 달성 지원을 위한 다양한 정책적 아이디어를 공모하고 있다.

‘나누다클래스’는 학생끼리 다양한 교과 내용을 가르치고 배우거나 자신의 공부 방법을 친구나 후배에게 전수해 줄 수 있는 또래 학습 멘토링 공간을 말한다.

학교 내 공간을 활용해 소규모 수업, 상담, 토론 등이 가능하도록 꾸미고 관련 직업과 전공에 관한 도서와 자료도 비치한다. 멘토링 활동을 통한 코로나19 전염을 막기 위한 시설과 기자재도 갖추도록 할 예정이다.

또래 학습 멘토링은 가르치는 학생은 공부한 내용을 직접 가르침으로서 복습을 통해 학습 지식을 좀 더 정확히 이해할 수 있고, 자신의 재능과 노력으로 남을 돕는 활동을 함으로써 봉사의 의미와 가치를 배울 수 있는 효과가 있다.

또한 배우는 학생은 또래나 친구에게 배움으로서 조금 더 자유롭고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학습이 이루어질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나누다클래스는 또래 학습 멘토링 장소 제공과 함께, 지도교사를 두고 강연, 실습, 견학 등으로 진행되는 교육계열 진로 희망 학생 직업 체험 활동, 교육대학과 사범대학 진학 희망 학생 전공 체험 행사와 경북교육청 학습클리닉 센터 연계 학습 코칭 활동도 운영한다.

경북교육청에서는 30여 개 동아리에서 400명의 고등학생이 멘토로 참여하고 있다. 다문화 학생 지원 활동을 하는 채이혁 군(영주 영광고 3년)은 “YMCA 지역아동센터에서 영어 교과 멘토로 활동하며 애니메이션을 시청하고 대화를 분석하는 회화 공부법으로 멘티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서로의 이야기에 공감하며 함께 성장하고 있다”고 소감을 밝혔다.

교내 또래 학습 멘토인 이예준 군(예천 경북일고 2년)은 “멘토링 활동을 통해 친구들과 관계가 돈독해졌으며 의사전달능력 향상과 복습의 효과가 뚜렷해지는 등의 효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임종식 교육감은 “학교생활 속에서 나타난 리더십, 공동체 의식, 책임감, 사회 구성원으로서의 기여 가능성 등은 마땅히 이루어져야 할 인성교육의 영역임과 동시에 학생부종합전형의 평가 대상이다”며“인성과 실력을 겸비한 경북 미래 인재 육성을 위해 좀 더 새롭고 창의적인 고교학점제 모델을 찾겠다”고 말했다.
DGN의 다른기사 보기  
ⓒ DGN(http://www.dgn.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전체기사의견(0)
DGN 우)42020 대구시 수성구 동대구로 390, 1502호(범어동, 범어타워) TEL: 053)751-3657 | FAX: 053-759-3657
등록번호 : 대구 아 00019 | 등록일자 : 2008년5월13일 | 발행·편집인 : 박연찬 | 청소년보호정책 담당자 : 박연찬
Copyright 2008 by DGN. DGN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mail to webmaster@dg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