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2019.10.14 월 17:18
> 뉴스 > 뉴스 > 국회
     
김정재 의원, 경북, 전선 지중화율 최하위권
2019년 10월 11일 (금) 15:06:46 DGN webmaster@dgn.or.kr
2019년 송전선로 지중화 사업 경북 예산 0원

- 경북, 송변전선로 지중화율 1.2%, 배전선로 지중화율 6.5% 전국 최하위권 수준
- 올해 예산 전체 793억 송변전선로 지중화 사업 예산 중 경북은 0원
- 김정재 의원, “경북지역 낮은 전선 지중화율 평균치로 높여야”

경북 지역의 전선 지중화율이 전국 최하위권인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산업통산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소속 김정재 의원(자유한국당, 포항 북)이 산업통상자원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8년 12월말 기준 경북의 송전선로 지중화율은 1.2%, 배전선로 지중화율은 6.5%로 전국 최하위권 수준에머물렀다.

전선 지중화사업은 송․배전선로를 지중으로 매설하는 사업으로, 전선으로 인해 도시경관을 해치지 않고 비바람등 기후의 영향을 받지 않는다는 장점이 있다. 지중화 사업 대상 전선에는 크게 송전선로와 배전선로 두 가지가 있다.

송전선로는 고압 송전탑등을 통해 발전소에서 변전소까지 장거리 전기 전송에 쓰이는 전선이고, 배전선로는 변전소에서 전기 소비자들에게 전달되는 전기를 전송할 때 쓰이는 단거리용 전선이다.

올해 전국 송전로선 지중화 사업 예산 793억 중 경북의 사업예산은 0원이었으며, 사업건수도 최근 5년간 단 3건에 불과했다. 반면 경기도 예산은 525억원으로 나타나 지중화 사업 예산의 지역별 격차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광역단체별 송전선로 지중화율을 살펴보면, 서울은 89.6%로 경북의 약75배에 달했다. 뒤이어 인천 71.6%, 부산 45.4%, 광주 41.1%, 순으로 광역도시들이 높은 송전선로 지중화 진행률을 보였다. 배전선로 지중화율의 경우도 서울 59.2%, 대전 55% 부산 41%, 인천 39.3% 순으로 높은 지중화 진행률을 보였다.

송전선로 지중화율이 낮은 지역들은 강원 1.1%, 경북 1.2%, 충남 1.3%, 충북 2.5%이고 배전선로 지중화율이 낮은 지역은 경북이 6.5%로 전국에서 가장 낮았으며 전남 8.2%, 강원 8.8%, 충북 10.1% 순으로 낮았다.

또한 ‘19년 송전선로 지중화 사업 예산은 전국 793억원으로 그 중 경북은 단 0원에 불과했다. 지역별 ‘19년 송전선로 사업예산은 경기 525억원, 경남 158억원, 제주 59억원, 전북 51억원순 이었으며, 나머지 지역의 송전선로 지중화 사업 예산은 모두 0원에 그쳤다. ‘19년 전국 배전선로 지중화 사업 예산은 역시 총 1,275억원 중 서울이 245억원으로 세종은 0원으로 배전선로 예산도 지역 간 격차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김정재의원은 “전국의 전선지중화율 편차를 줄이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라며 “특히 경북, 강원, 충청지역 등의 전선지중화율을 평균수준까지 끌어올려지역간 편차를 해소해야 할 것이다.“고 말했다.
DGN의 다른기사 보기  
ⓒ DGN(http://www.dgn.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DGN 우)42020 대구시 수성구 동대구로 390, 1502호(범어동, 범어타워) TEL: 053)751-3657 | FAX: 053-759-3657
등록번호 : 대구 아 00019 | 등록일자 : 2008년5월13일 | 발행·편집인 : 박연찬 | 청소년보호정책 담당자 : 박연찬
Copyright 2008 by DGN. DGN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mail to webmaster@dg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