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2019.12.9 월 17:15
> 뉴스 > 문화·예술·스포츠
     
봉산문화회관 우수공연시리즈Ⅲ 로맨틱코미디뮤지컬 <오늘을 기억해> 9월 6일
2019년 08월 11일 (일) 15:46:15 DGN webmaster@dgn.or.kr
항상 내말에 웃어주던, 그녀가 보고 싶습니다!

봉산문화회관(옥동화 관장)은 2019년 봉산문화회관 우수공연시리즈Ⅲ 로맨틱코미디뮤지컬 <오늘을 기억해>를 9월 6일(금)19:30 가온홀 무대에 올린다.

뮤지컬 ‘오늘을 기억해’는 개그맨을 꿈꾸며 지방에서 올라온 주인공 최동석이 연예대상을 수상하기까지의 여정을 코미디적인 요소에 감동을 더한 뮤지컬로 만들어진 작품이다.
10년 전, 최고의 개그맨을 꿈꾸며 지방에서 올라온 최동석은 대학로 개그 공연장에서
개그 생활을 시작한다. 아이디어는 갈취 당하고, 무대는 서 볼 기회조차 주어지지 않던
동석은 선배의 부상으로 인해 무대에 서게 되지만 관객의 반응은 그야말로 무반응!
하지만 썰렁한 객석도 잠시, 한 여자의 웃음소리가 극장을 뒤 덮는다.
이후 100일 동안 하루도 빠짐없이 극장에 찾아와 동석의 개그에 웃어주던 그녀, 과연
최고의 개그맨이 된 동석은 그녀를 다시 만날 수 있을까?

개그맨을 소재로 한 뮤지컬인 만큼 현직 개그맨들과 뮤지컬 배우의 적절한 조화는 감동과 재미가 배가된다. 피아노와 바이올린 라이브연주로 넘버들이 진행되는 부분 또한 이 공연의 특징이다.
탄탄한 스토리와 구성으로 관객들을 웃고, 울고, 감동을 받게 만드는 작품으로 공연을 보고 나면 일상에서의 상처들을 기분 좋게 치유 받을 수 있을 것이다.

“이 세상에서 단 한사람이라도 나를 믿어주는 사람이 있다면 반드시 기적은 일어난다”
뮤지컬 ‘오늘을 기억해’가 관객들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다.
뮤지컬에서 주는 메시지를 통해 누군가를 위해 용기와 희망을 주는 부분인지 이야기한
다. 그리고 개그맨의 이야기를 통해 공연을 찾는 관객들에게는 삶의 희망을 전달하고자
한다.

폭풍 웃음!!! 폭풍감동!!! 오늘을 기억해 안에서만 느낄 수 있는 즐거움!!!
9월 6일(금)19:30 봉산문화회관 가온홀에서 직접 만날 수 있다.


뭐? 뮤지컬 무대 안에 개그 공연장 무대가 또 나온다고?
뭐? 개그 공연장 무대의 현직 개그맨들의 미친 개그들이 쏟아진다고??
뭐? 그런 개그맨들의 뒷이야기가 뮤지컬로 엮여져 있다고??
뭐? 피아노와 바이올린 연주가 라이브로 펼쳐진다고??
   
DGN의 다른기사 보기  
ⓒ DGN(http://www.dgn.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DGN 우)42020 대구시 수성구 동대구로 390, 1502호(범어동, 범어타워) TEL: 053)751-3657 | FAX: 053-759-3657
등록번호 : 대구 아 00019 | 등록일자 : 2008년5월13일 | 발행·편집인 : 박연찬 | 청소년보호정책 담당자 : 박연찬
Copyright 2008 by DGN. DGN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mail to webmaster@dg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