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2018.12.17 월 18:05
> 뉴스 > 뉴스 > 경제
     
포스코, 동반성장위원회와 임금 격차 해소 운동 협약 체결
2018년 10월 11일 (목) 16:55:46 편집 윤기복 기자 webmaster@dgn.or.kr
   
- 임금 및 복리후생 지원, 임금지불능력 제고 지원, 경영안정 금융지원 등

포스코는 10일, 동반성장위원회(이하 ‘동반위’)소속 대기업들과 ‘대·중소기업 간 상생 협력을 통한 임금 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했다.

동반위에는 포스코를 비롯해 롯데백화점, 삼성전자, CJ제일제당, SK하이닉스, LG화학, GS리테일, 현대·기아자동차 등 8대 대기업들이 참여했다.

이번 협약은 협약 대기업, 협력기업 및 동반위가 대·중소기업 간 상생 협력을 통해 임금 격차를 해소하고 이를 바탕으로 건강한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추진됐다. ‘거래 대금의 단가 결정 및 지급과 관련된 합리성 제고’와 ‘향후 3년간 총 6조 2천억 원 규모의 협력기업 지원 프로그램 이행’을 주요 골자로 한다.

지원 프로그램은 임금 및 복리후생 지원, 임금지불능력 제고 지원, 경영안정 금융지원 등 3개 분야에 걸쳐 중소기업과의 임금 격차 해소, 복리후생 증진, 상생 방안 모색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이번 협약에서는 협력기업과 동반위의 노력과 역할도 함께 규정했다. 협력기업은 자신의 협력기업과의 거래에서도 대금 결정과 지급을 합리적으로 운용하고, 혁신 노력을 강화해 대기업의 제품·서비스·가격 경쟁력 향상에 기여하며, 임직원 근로조건 개선과 신규 고용 확대를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동반위는 임금 격차 해소 운동을 널리 확신시키기 위해 우수 사례를 적극 홍보하고 차질 없는 이행을 위해 당사자와의 협의 및 정기 점검을 수행하기로 했다.

한편, 포스코는 2005년 6월 중소기업 전담 조직을 신설해 동반 성장 활동의 전문성을 증진해 왔으며 기술 협력, 금융 지원, 파트너십 강화, 교육 및 컨설팅, 소통 및 기타 등 총 5개 카테고리에 총 33개 동반성장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경영 전 부문에 걸쳐 체계적인 동반성장 활동을 추진해오고 있다.


편집 윤기복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DGN(http://www.dgn.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DGN 대구시 동대구로85길 27, 2층 (우) 41256 TEL: 053)751-3657 | FAX: 053-759-3657
등록번호 : 대구 아 00019 | 등록일자 : 2008년5월13일 | 발행·편집인 : 박연찬 | 청소년보호정책 담당자 : 박연찬
Copyright 2008 by DGN. DGN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mail to webmaster@dg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