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2018.6.20 수 08:19
> 뉴스 > 뉴스 > 국회
     
강석호 의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금 46억 원 확보
2018년 03월 13일 (화) 17:15:25 박연찬 기자 webmaster@dgn.or.kr
영양·영덕·봉화·울진군 일부 지역의 반복되는 물 부족 사태를 해결하고, 교통여건 개선과 주민들의 정주여건 등을 보강하는 사업이 추진된다.

국회 정보위원회 위원장 자유한국당 강석호 의원(영양·영덕·봉화·울진)은 13일(화), 행정안전부로부터 영양·영덕·봉화·울진 주민들의 물 부족 피해를 예방하고, 교통여건 개선과 편익시설기능을 보강하기 위해 46억 원의 특별교부금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우선 울진군의 경우, 상당리(원당교) 교량확장공사를 위한 예산 4억 원등 총 15억 원이 확보됐다. 울진군 북면 상당리 일원은 그동안 교량진입도로가 협소하여 양방향 소통이 원활하지 않았으며 농자재 운반을 위한 대형차량의 진입이 불가해 정비가 시급하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이에 강석호 의원은 행안부 관계자들을 대상으로 교량확장공사 정비사업의 당위성과 정부 지원의 필요성을 수차례 강조, 이번 특별교부금 확보로 사업 추진이 가능해졌다. 이에 따라 해당지역은 지역주민의 통행불편 해소 및 교통편의가 개선되는 등 주민들의 안전한 주거환경 형성에 크게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이번 행정안전부 특별교부금에는 영양군 10억, 영덕군 10억, 봉화군 11억 등이 각각 포함됐다.

영양군은 농도302호선(주곡2리) 도로확포장공사 5억 원의 특별교부세가 지급된다. 사곡교 재가설을 위한 재난안전특별교부금 5억 원도 반영됐다.

영덕군에는 남정면 쟁암리 급수구역 확장사업 추진을 위한 5억 원과 수리교·조항6교의 재가설을 위한 5억 원이 각각 지원된다.

봉화군의 경우, 충혼탑 옆 군계획도로(소3-14) 확포장 사업을 위한 5억 원을 확보했으며 봉화 자연휴양림조성 예산 3억, 월암교 재가설 공사를 위한 3억 원의 재난안전특별교부세가 지급된다.

이처럼 지역의 숙원이었던 현안 사업들의 예산이 줄줄이 반영됨에 따라 향후 지역 교통 환경 개선은 물론, 생활환경 개선에 큰 도움이 될 전망이다.

강석호 의원은 “이번 특별교부세 지원을 통해 해당지역 주민들의 생활환경을 개선하고, 안전성 강화에 상당부분 기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군민들의 안정적인 생활여건 조성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한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연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DGN(http://www.dgn.or.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DGN 대구시 동대구로85길 27, 2층 (우) 41256 TEL: 053)751-3657 | FAX: 053-759-3657
등록번호 : 대구 아 00019 | 등록일자 : 2008년5월13일 | 발행·편집인 : 박연찬 | 청소년보호정책 담당자 : 박연찬
Copyright 2008 by DGN. DGN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mail to webmaster@dgn.or.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