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일: 2019.1.19 토 17:56
 스트레스와 우울증을 날려버리는 감정 조절법
 작성자 : 건협 경북지부      2018-12-27 16:41:35   

안전보건공단에 따르면 텔레마케터 10명 중 2~3명꼴로 우울증 증세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텔레마케터는 통화 중 불쾌한 경험을 한 후에도 다시 전화를 걸어야 하는 직무 스트레스, 고객이 화를 내더라도 감정을 억누른 채

매뉴얼대로 대응해야 하는 감정노동에 시달린다.

텔레마케터의 정신적 스트레스, 어떻게 다스려야 할까.

 

감정 표현 편안히 하기

 

일하면서 고객에게 표현해야 할 필요가 있는 감정은 무조건 참지 말고 편하게 표현하자. 또 고객이 드러내는 감정에도 편하게 대 처하자. 고객 입장에서 화가 날 수도 있고 억울해 할 수 있다는 것을 이해하면 상대의 감정을 좀 더 편안하게 받아들일 수 있다. 또 고객의 감정이 ‘나’라는 개인을 향하는 것이 아니라 제품이나 회사, 그 외적인 부분이라는 것을 의식적으로 상기하는 것도 도 움이 된다.

 

긍정적으로 사고하기

 

우울증은 실제 내가 느끼는 감정과 조직에서 요구하는 감정의 부조화로 생기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전문가들은 조직에서 요구 받은 감정을 실제 경험하는 것이 가장 좋다고 조언한다. 이를 위해 긍정적으로 사고하고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해보고 상대의 감정을 이해하는 노력도 도움이 된다.

 

스트레스 바로 풀기

스트레스는 평소에 받지 않는 것이 가장 좋지만 받았다면 쌓아두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는 수다나 깊은 심호흡, 스트레칭, 소리 지르기 등 일시적으로나마 감정 을 풀 수 있는 나만의 해소법을 찾는 것이 좋다. 장기간 감정 이 누적되면 가까운 사람과의 대화조차 피곤하게 느껴질 만 큼 예민해지고 무기력해질 수 있다. 이때는 건강한 음식을 섭취하고 푹 쉬는 것이 좋다.

 

전문가 상담

 

우울증이나 화병 등 증상이 심해지면 대인기피증이나 공황 장애로 발전할 수 있고 참았던 감정이 폭발하면서 폭력적인 행동이 나타날 수 있다. 따라서 증상이 지속되면 전문가를 찾 아가 적절한 상담과 치료를 받는 것이 필요하다.

2018-12-27 16:41:35


작성자 :  비밀번호 :  자동등록방지 :    


번호
제 목
작성자
첨부
날짜
4777
  결혼식장의 기립박수   따뜻한하루   -   2019-01-19
4776
  뭉치면 강합니다   따뜻한하루   -   2019-01-17
4775
  전기장판·온수매트 끼고 사는 겨울, 난방기기 화상 조심   건협 경북지부   -   2019-01-16
4774
  신발 한 짝   따뜻한하루   -   2019-01-16
4773
  지구와의 동맹   따뜻한하루   -   2019-01-15
4772
  정신건강 우울증과 공황장애에서 벗어나기   건협 대구지부   -   2019-01-14
4771
  건협 경북지부, ‘뼈 도둑! 골다공증을 잡아라! ’건강강좌 실시   건협 경북지부   -   2019-01-14
4770
  질문의 힘   따뜻한하루   -   2019-01-14
4769
  신년회 많은 새해, 위식도 역류질환 주의보   건협 경북지부   -   2019-01-11
4768
  나의 꿈은 아직도 자라고 있습니다   따뜻한하루   -   2019-01-11
4767
  아들의 미인대회   따뜻한하루   -   2019-01-10
4766
  건강검진으로 전립선암을 조기 진단하자   건협 대구지부   -   2019-01-10
4765
  신년회 많은 새해, 위식도 역류질환 주의보   건협 대구지부   -   2019-01-09
4764
  비운의 천재   따뜻한하루   -   2019-01-08
4763
  그곳은 저의 부모님 자리입니다   따뜻한하루   -   2019-01-07
4762
  칭찬으로 내리는 벌   따뜻한 하루   -   2019-01-05
4761
  작전명 '독수리'   따뜻한하루   -   2019-01-04
4760
  부정맥, 바르고 정확하게 알기   건협 대구지부   -   2019-01-02
4759
  작은 기도   따뜻한하루   -   2018-12-31
4758
  활빈단,日초계기 저공비행하고도 발뺌하며 영상공개 지시한 아베 총리 한국 멸시 망발 규탄   활빈단     2018-12-30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DGN 대구시 동대구로85길 27, 2층 (우) 41256 TEL: 053)751-3657 | FAX: 053-759-3657
등록번호 : 대구 아 00019 | 등록일자 : 2008년5월13일 | 발행·편집인 : 박연찬 | 청소년보호정책 담당자 : 박연찬
Copyright 2008 by DGN. DGN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를 금합니다. mail to webmaster@dgn.or.kr